8월 특별할인 ‘자동차 할인 풍성’

By | 2018년 8월 6일

국내 완성차 업체들이 지난달 개별소비세 인하에 따른 할인을 포함해 8월에도 풍성한 특별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5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현대차, 기아차, 한국지엠, 쌍용차, 르노삼성 등 국내 완성차업체들은 8월 특별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현대차는 8월 한 달간 쏘나타 뉴라이즈, 아반떼, i30, 투싼 2017, 코나를 대상으로 할인혜택을 제공하는 뉴스타트 페스타를 진행한다. ▲코나 50만원 ▲i30 70만원 ▲쏘나타 뉴라이즈 2018, 아반떼, 투싼 2017 120만원이 할인되며 추가로 1.9% 저금리 할부 또는 30만원의 캐시백 중 추가 할인을 선택할 수 있다.

또 2018 국가고객만족지수(NCSI) 1위 기념으로 14일까지 엑센트·아반떼·벨로스터·i30·쏘나타·i40·그랜저·코나·투싼2017·맥스크루즈·G70·G80·EQ900 계약 및 요청 고객 중 8월 출고 고객을 대상으로 20만원을 할인해준다.

여기에 수입차나 제네시스 차종 보유고객 중 보유차량을 매각하고 제네시스 브랜드를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100만원 현금 할인과 100만원 상당의 캐시백을 제공한다.

개소세 인하 기념으로 노후차에 대한 특별할인도 실시한다. 2011년 8월 31일 이전 등록차량을 2018년 7월 31일까지 보유한 고객에게는 전차종 30만원을 할인해준다.

기아차는 개소세 인하 외에 선착순 5천명을 대상으로 택스 제로 페스타를 실시, ▲K5 80만원 ▲K7 100만~170만원 ▲K7 HEV 90만~120만원 ▲2018 스포티지 100만~130만원을 깎아주고, ▲2018 스팅어는 7% 할인해준다.

7년 경과 노후차 교체 특별 할인도 진행한다. K3·K5·K7·스팅어·더K9·쏘울·스토닉·니로·스포티지·쏘렌토·모하비를 보유한 고객에게는 30만원을 할인해준다.

또 모닝의 NCSI 경형 4년 연속 1위 기념으로 공통 40만원에 8월 기아 레드멤버스 경차전용카드 보유 또는 신규 발급고객 중 모닝을 출고한 고객에게는 20만원 현금할인과 20만원의 캐시백을 지급한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